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9-30 16:33

  • 뉴스종합 > 고양, 파주

고양시, ‘사회적 거리두기 실행위원회’ 긴급 소집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에 준하는 강화된 방역조치 시행 결정

기사입력 2020-08-07 14:30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고양시는 최근 소규모교회 등에서 발생한 코로나19 집단감염 사안과 관련해 감염이 지역사회로 확산되지 않도록 총력 대응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시는 가족 및 소규모교회 등의 감염이 지역사회로 확산되지 않도록 지난 6사회적 거리두기 실행위원회를 긴급 소집하고 확산방지 등 조치 사항에 대한 심의를 실시했다.

 

위원회에서는 주교동 및 성사1동 지역에 대한 더욱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가 필요하다는 의견을 제시하였고 그에 따라 동 지역의 도서관 및 경로당 등 공공시설의 2주간 폐쇄 및 고위험시설 방역조치를 결정했다.

 

또한, 학생들이 많이 이용하는 PC, 휴게음식점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해서는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에 준하는 강화된 방역조치 시행 및 지도 점검을 결정하였다.

 

더불어, 시는 확진환자의 고등학교 2,3학년 학생 439명을 대상으로 퓰링 집합검사 방식의 전수조사를 실시하여 선제적이고 적극적인 조치를 통해 지역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한편, 시는 확진환자와 관련된 교회 및 학교 등의 접촉자 분류와 함께 세부 동선 파악에 모든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시는 확진환자 가족들의 코로나19 양성판정 결과 후 확진환자와 같은 반 학생에 대한 코로나19 검사를 신속히 실시했다. 또한, 7명의 경기도 역학조사관을 투입하여 접촉자 분류와 코로나19 추가 검사 대상자를 확정할 예정이다.

 

보건소 관계자는 가족 간 감염 확진환자가 학교 및 교회 등과 연계되어 있어 지역감염으로 확산될 우려가 크다접촉자의 빠른 분류와 신속한 자가 결정 판단, 시민들의 사회적 거리두기의 자발적 참여 유도 등 지역사회 확산방지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종국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