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9-26 13:29

  • 뉴스종합 > 포천, 가평

포천시, 청사에 QR코드 전자출입명부 도입

효율성 검증 후 지역내 공공기관 확대 예정

기사입력 2020-08-04 11:12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포천시는 지난 3일부터 시청사에 QR코드를 활용한 전자출입명부 시스템을 도입해 운영한다고 밝혔다.
 


4일 시에 따르면, 시는 그동안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청사 내 열화상카메라를 설치하고 민원인과 방문객을 대상으로 수기명부를 작성해왔다.

 

이번 전자출입명부 도입으로 청사 방문객은 본인의 스마트폰 네이버앱이나 카카오톡에서 개인별 암호화된 1회용 QR코드를 발급받아 청사 출입구에 설치된 태블릿 PC화면에 스캔 후 출입하면 된다. 다만, QR코드 사용에 익숙하지 못하거나 스마트폰을 미소지한 이용자를 위해 기존 수기명부도 병행 운영한다.

 

전자출입명부는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방역조치를 위해 정보기술을 활용한 QR코드에 기반해 보건복지부가 개발·배포한 시스템으로 평상시에는 개인정보와 방문기록을 사회보장정보원 등에서 암호화해서 분산 보관하다가 필요시에만 결합, 방역당국에서 시설 방문자 현황을 활용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방문기록은 코로나19 잠복기의 최대 2배인 4주 이후 자동 파기된다.

 

박윤국 포천시장은 전자출입명부는 방문자 정보를 정확하게 관리하고 감염병이 발생했을 때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한 조치라며 "효율성을 종합적으로 검토한 뒤 방문자가 많은 기관을 대상으로 확대할 예정으로 이용에 번거로움이 있더라도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박종국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