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9-30 16:33

  • 뉴스종합 > 의정부, 양주

의정부사랑카드, 연말까지 10% 인센티브 지급

코로나19로 위축된 소비 심리와 소상공인에 활력 기대

기사입력 2020-07-31 12:26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의정부시는 의정부 지역화폐 의정부사랑카드의 인센티브 지급 기간 운영을 연말까지 연장한다고 밝혔다.
 


31일 시에 따르면, 당초 7월 말까지 월 최대 40만 원 한도로 사용금액의 10%를 추가 지급하는 인센티브 지급 이벤트를 실시할 계획이었으나, 12월 말까지 지속 운영하기로 하기로 한 것이다.

 

지난해 4월 출시된 의정부사랑카드는 올해 총 210억여 원이 발행됐으며, 일반발행액은 1343억 원이 판매됐으나 4월 이후 119억 원으로 판매액이 급증했다. 지난 한 해 동안 일반발행액이 60억여 원이었던 것과 비교하면 폭발적인 증가세다.

 

청년배당, 산후조리비 등 정책 발행분 또한 48억 원을 차지, 지역화폐 전체 발행 규모 신장에 주된 요인이 됐다. 카드발급 건수도 늘어 지금은 103천여 건에 이른다.

 

지역화폐 구매자는 10% 인센티브(월 한도 40만 원, 연간 한도 400만 원)30%의 소득공제 혜택을 누릴 수 있고 가맹점은 신용카드보다 저렴한 카드 수수료와 경기지역화폐 홈페이지를 통한 홍보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시는 의정부사랑카드가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며, 이번 연말까지 인센티브 지급 기간 연장을 위해 관련예산 국도비 18억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안병용 의정부시장은 의정부사랑카드가 코로나19로 소비 심리가 위축돼 어려움을 겪던 소상공인들에게 큰 힘이 됐다“10% 인센티브 지급 기간 연장을 통해 가계를 지원하는 한편 민생 경제에도 활력을 더해가겠다고 말했다.

우서연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