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8-10 11:55

  • 뉴스종합 > 고양, 파주

파주시, 경기교통공사 유치 범시민 서명운동 전개

다중이용시설 중심 QR코드 이용 서명운동 전개

기사입력 2020-07-07 09:36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파주시가 경기교통공사 유치를 위해 시민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이끌어내기 위해 범시민 서명운동을 펼치며 온 힘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파주시는 운정신도시 개발이 완료되면 미래에 인구수 70만 명 규모로 성장 할 수 있는 중소도시임에도 중앙부처나 경기도 산하 공공기관이 전무하다.

 

파주시는 경기북부 지자체 중 북한과 직접 접하고 있는 곳으로 경기도 균형발전을 위한 도 산하기관 이전 취지와도 가장 적합한 곳이며 각종 규제의 상징처럼 여겨지던 접경지의 오명을 벗을 수 있는 등 경기교통공사 유치의 최적지라는 것이 시의 입장이다.

 

시는 관공서, 역 주변 등 다중이용시설을 중심으로 서명운동을 전개하고 있으며 QR코드를 이용해 서명을 받고 있다. 참여는 소지한 휴대폰의 카메라 기능을 켜고 QR코드 중앙에 위치시킨 후 링크된 주소를 클릭해 서명운동에 참여하면 된다.

 

서명운동에 참여한 한 시민은 파주는 통일한국의 중심지로 경기교통공사의 무한한 발전을 약속할 수 있는 도시다라며 적극적으로 서명운동에 참여했다.

 

한편 경기교통공사는 오는 17일까지 공모 제안서 접수 후 서류심사와 현지실사를 통해 17개 대상 시군 중 5배수 이내 1차 선정 후, 2PPT 발표심사를 통해 8월 중 최종 지역을 발표할 계획이다.

박종국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