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8-05 13:21

  • 뉴스종합 > 남양주, 구리

구리시, 코로나19 ‘락스’ 언론보도…정식 수사의뢰

엄중한 재난상황 악용한 무분별한 의혹제기 수사로 강력대응

기사입력 2020-06-28 10:49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구리시(시장 안승남)는 최근 일부 언론을 통해 무분별하게 보도되고 있는 자가소독용 살균제 락스배부와 관련 정식수사 의뢰 했다.

 

시는 26일 업체와 구리시보건소의 유착관계 및 계약관계에 대한 사실관계를 수사를 통해 한 점 의혹 없이 밝혀줄 것을 구리경찰서에 의뢰했다고 밝혔다.

 

수사 의뢰한 내용은 사상 유례없는 코로나19 바이러스 전쟁에서 생활 속 거리두기를 앞두고 구리시민의 생명과 구리시의 안전을 위해 시민 스스로가 방역주체가 되어야 다는 선제적 대응과 적극행정 차원에서 자가소독용 살균제(락스)를 구입, 전 세대에 배부했으나 일부 언론사 기자들이 제기한 의혹부분이다.

 

현재까지 일부 언론에서 보도된 핵심은 위장업체(페이퍼컴퍼니), 수의계약체결 부당, 고가의 구매, 특혜시비 등으로 이는 정상적이면서 합법적인 행정적인 절차에 의해 진행된 사항임에도 이 자체를 무분별한 뉴스로 시민들을 현혹하고 있다는 것이다.

 

시는 제기된 의혹에 대해 감사담당관이 조사하기 보다는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공신력는 수사기관에 수사를 의뢰하여 사실여부를 규명하고 결과에 대해 엄중 대응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우리의 일상이 무너지는 엄중한 재난상황에서 사실에 근거하지 않은 뉴스로 심한 박탈감을 느끼게 했다각종 언론 보도에 대해 정당한 비판은 달게 받겠지만 언론의 사명은 사회의 목탁이고 정론직필임에도 사실을 살짝 바꿔서 읽는 독자로 하여금 큰 착각과 혼란에 빠지게 하는 것에 대해서는 관용 없이 법적책임 등 강력 대응할 방침이라고 분명히 했다.

 

한편,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지난 23일 회의를 통해 올바른 소독제 만들기, 소독 전 준비사항, 올바른 소독 방법 등이 포함된올바른 소독 방법 시리즈를 카드뉴스로 개발하고 관계부처로 확산토록 조치했으며, 중앙방역대책본부 일상소독 카드뉴스를 통해 대표적인 소독제로 차아염소산나트륨(가정용 락스)를 제시한바 있다.

박강일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