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7-10 16:37

  • 뉴스종합 > 동두천, 연천

머물고 싶은 곳 연천군 미산!

'함께 가꾸고 같이 느껴요', 환경정비 실시

기사입력 2020-05-25 13:11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연천군=경기북부탑뉴스] 연천군 미산면(면장 이용희)은 지난 25일 미산면 유촌리 버스대기소 자투리 공간을 활용한 조경으로 주변 환경정비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25일 군에 따르면, 미산면은 농촌지역의 특성상 넓은 공간에 조경을 배치하기에는 예산과 관리에 어려움이 있어 포인트 조경을 통해 버스를 기다리는 이용객의 편익과 주민의 감수성을 자극해 잠시나마 행복을 느끼는 공간으로 마련했다.

 

포인트 조경을 하게 된 것은 고양시 덕양구에서 45년간 화원을 운영하던 김영길·선옥순 부부(미산면 유촌리 선유돌농원)2년 전 미산면 유촌리로 귀농해 화훼를 재배해 오던 중 조경재능기부의사를 밝힘으로써 버스대기소 주변 짜투리 공간과 일상생활에서 사용하던 재료를 합성해 공간조경을 만들어 제공한 것이다.
 


이용희 미산면장은 버스대기소 주변은 물론, 도로변 짜투리 공간을 활용한 주변환경과 주택가 등 다양한 곳을 재능기부를 통해 주민 스스로 함께 가꾸고 같이 느끼고 머물고 싶은 미산면으로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박종국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