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8-10 06:54

  • 뉴스종합 > 고양, 파주

고양시, WT 2022세계태권도품새선수권대회 유치

2022.4.18일 개최, ‘글로벌 스포츠산업도시’로 발돋움

기사입력 2020-05-13 13:32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고양시가 2022년 열리는 WT 세계태권도품새선수권대회 유치를 확정했다고 밝혔다. 한국에서 열리는 것은 15년 만으로 북한 태권도시범단 및 개도국 선수단을 초청할 계획이다.
 

13일 시에 따르면, WT 2022세계태권도품새선수권대회는 세계 70여 개국 2,000여 명의 선수단이 참여하는 메머드 국제태권도대회로 세계태권도연맹(WT)은 코로나19의 확산으로 512WT집행위원회 화상회의를 열어 유치도시를 최종 확정했다.

 

대회기간은 2022418~ 24일로 한국이 이 대회를 개최한 것은 2007년 제2 대회 이후 처음이다.
 


시는 대회 유치가 확정됨에 따라 관련 기관 등과 긴밀한 협의를 통해 성공적으로 개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특히 유치 공약으로 내건 북한 태권도시범단과 개발도상국 선수 초청문제도 진행시켜 나갈 계획으로 이 대회 유치를 통해 평화와 화합의 장을 만들어 세계평화와 남북 화해 무드 조성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품새는 겨루기, 격파와 함께 태권도 3대 구성 요소 가운데 하나로 2018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아게임에서 정식 종목으로 채택됐다. 세계선수권대회는 남녀개인전, 단체전, 프리스타일 등 총 36개의 세부 경기가 펼쳐진다.

 

전문가들은 이번 대회 개최를 통해 700~900억 원의 부가가치 창출과 1,000 명에 이르는 고용 창출 효과가 나타날 것으로 전망했다. 대한민국 최고의 스포츠산업도시 넘어 글로벌 스포츠산업도시로 발돋움하기 위한 기틀을 마련했다고 평가했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이번 대회에서 단순한 스포츠 이벤트 유치가 아닌 화합과평화의 도모, 부가가치 창출이라는 다방면의 효과를 얻을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고양시에서 북한태권도시범단의 공연이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고양시는 태권도 특화도시를 정책방향으로 정했다. 이에 따라 대한태권도협회가 주최하는 관람형 태권도사업의 하나인 태권도 프리미어 리그시연대회를 6월 고양체육관에서 개최하는 등 다양한 특화사업을 전개할 예정이다.

박종국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