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4-09 11:53

  • 뉴스종합 > 남양주, 구리

남양주시, 코로나19 대응 긴급 대책회의 개최

조 시장, 확진자 발생 시 실현 가능한 매뉴얼 마련 주문

기사입력 2020-02-21 16:22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남양주시는 코로나19 확진자가 전국에서 속출함에 따라 21일 오전 시청 맑음이방에서 조광한 시장 주재로 재난안전대책본부 긴급 대책회의를 열고 대응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회의는 조광한 시장과 부시장, ·국장, 남양주소방서, 73사단, 구리남양주교육지원청 관계자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윤경택 남양주보건소장이 코로나19 대응 현황 및 추진상황에 대해 전반적으로 발표하고 박신환 부시장이 코로나19 대응 일일 대책회의 결과를 보고했다.

 

조 시장은 확진자가 발생할 수 있다는 전제하에 경각심을 갖고 예방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하고 막연하고 추상적인 대책 보다는 확진자 발생 시 우리가 실천할 수 있는 실현가능한 매뉴얼을 마련하라고 지시했다.
 


또한, 구리시 7번 확진자가 항상 마스크를 착용하여 가족에게 전염시키지 않은 사례를 언급하며, “시민들에게 마스크 및 장갑 착용, 30초 이상 손씻기 등 자가보호수칙을 적극적으로 홍보할 것을 주문했다.

 

한편, 시는 국내 첫 확진환자 발생 이후 감염증 대응 전담 TF팀을 구성한 뒤 24시간 비상방역근무 및 감시체계를 가동 중이며, 요양병원 종사자 및 간병인에 대해서도 전수 조사를 실시하여 해외여행 이력과 발열 등 증세를 매일 확인하고 있다.

박강일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