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11-19 06:13

  • 뉴스종합 > 남양주, 구리

구리시, 주민참여 사례 발표 ‘행정안전부장관 표창’ 수상

구리시 폐기물처리시설 추진에 따른 주민참여 공론화 과정 공로

기사입력 2019-11-06 20:45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구리시(시장 안승남)5일 정부세종청사에서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2019년 전국 지자체 협력·갈등관리 및 숙의기반 주민참여 사례 발표회에서 폐기물처리시설 설치에 따른 주민참여 공론화 과정 공로를 인정받아 행정안전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이날 발표회는 행정안전부에서 공공정책을 둘러싼 지역 내의 갈등을 예방해결하고, 정책수립과정부터 소통과 토론에 기반한 숙의 민주주의 중심의 주민참여방식을 도입·확산하여 지역 공동체 회복과 갈등을 해소하기 위해 마련한 행사이다.

 

주민참여 사례 발표는 전국 29개 시·군이 공모사업에 참여했으며, 1차 서류심사에 합격한 10개 지자체가 이날 행사에 참석했다. 구리시는 토평동 일원에 소각시설과 음식물처리시설의 신()설 사업을 추진함에 있어 시민들의 소중한 지혜와 의견을 수렴하여 시책에 반영하고자 시민 공론화 과정을 추진했다.

 

주민참여 공론화 과정은 작년도에 동별 주민설명회를 거쳐 금년 4월부터 6월까지 시민 설문조사와 시민 대토론회를 실시하여 협치와 공감을 통해 시민 부담을 최소화하는 폐기물 정책으로 이번 수상의 배경이 됐다.

 

구리시는그간 추진한 주민참여 숙의과정 공론화 결과를 바탕으로 시민이 만족하고 건전한 시 재정을 고려한 최적의 방안으로 구리남양주 에코커뮤니티 민간투자사업 등 폐기물 처리시설 정책 사업이 최적의 성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신속히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박강일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