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11-14 14:37

  • 뉴스종합 > 의정부, 양주

의정부시 내년부터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제공

10.10~24일 공고, 10.25~29일 서류 접수로 수행기관 선정

기사입력 2019-10-10 11:50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의정부시가 독거노인이나 거동불편 어른에 대한 안부확인 등 기존의 노인돌봄서비스를 20201월부터 노인맞춤돌봄서비스로 전면 개편해 시행한다고 밝혔다.

 

10이리 시에 따르면, 이를 위해 시 전체를 4개 권역으로 설정하고 이를 수행할 수행기관을 1010일부터 24일까지 공고해, 25일부터 29일까지 서류를 접수받아 선정심의위원회를 거쳐 결정하게 된다.

 

기존의 돌봄사업은 단순한 안부확인과 가사지원 중심이었으나 이번에 개편으로 노인맞춤돌봄서비스는 6개의 유사서비스를 하나로 통합해 안전지원과 사회참여, 생활교육, 일상생활 지원 등 지역실정 및 급변하는 대상자 욕구에 대응해 취약노인들에게 개인별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서비스 대상자는 65세 이상 국민기초생활보장수급자 또는 기초연금수급자 중 신체·인지기능 저하로 돌봄이 필요한 취약노인을 우선순위에 따라 선정하며, 대상자 규모도 2,126명에서 2,529명으로 확대하고 수행인력인 서비스관리자와 생활관리사 역시 대폭 늘어난다.

 

임영순 복지환경국장은 공공성을 갖춘 지역사회 노인복지 네트워크의 중심기관이며, 효과적인 사업수행이 기대되는 비영리법인 또는 사회복지법인의 많은 참여로 지역사회에서 어르신들의 돌봄을 주도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우서연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