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9-10-18 18:00

  • 뉴스종합 > 의정부, 양주

'2019 양주 천만송이 천일홍 축제' 시작됐다

9월 1일 개막···22~23일 다채로운 축제 공식행사 열려

기사입력 2019-09-01 04:23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2019 양주 천만송이 천일홍 축제가 오는 91일부터 1030일까지 양주 나리농원에서 펼쳐진다.

 

천일의 사랑, 꽃과 빛으로 물들다를 부제로 개최하는 이번 축제는 아름다운 꽃들과 화려한 공연을 비롯해 천일홍과 연계한 특색 있는 체험전시 프로그램, 야간조명, 불꽃놀이 등으로 다채로운 재미를 선사한다.

 

축제가 열리는 양주나리농원은 123천여의 부지에 천만송이 천일홍을 비롯해 코스모스, 가우라, 칸나, 댑싸리, 핑크뮬리, 구절초 등 형형색색의 다채로운 꽃들이 자태를 뽐내며 이색적인 풍경을 자아낸다.

 

나리농원 개장시간은 오전 6시부터 저녁 7시까지이며 40여종의 유등과 간접조명 등으로 멋진 야경을 연출하는 야간개장 기간인 99일부터 22일까지 14일간은 밤 10시까지 연장 운영한다.

 

입장료는 14~18세 이하 청소년과 하사 이하 군인은 1천원, 19~64세 이하 성인은 2천원이며 메인축제 가 펼쳐지는 921일과 22일 양일간은 무료로 개방한다.

 

입장권은 관내 65개 할인업소 이용 시 할인권으로 사용할 수 있으며 입장료 감면, 면제 대상, 할인업소 현황 할인율 등은 나리농원 내 안내판을 확인하거나 시청 문화관광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한편, 오는 920일 경기도립예술단과 함께하는 전야제와 불꽃쇼를 시작으로 21일과 22일 양일간 양주 나리농원의 아름다운 꽃 물결을 배경으로 메인축제가 펼쳐진다.

 

920일 저녁 630, 양주시 나리농원 특설무대에서 진행하는 천일홍 축제의 전야제는 경기도립예술단이 진행하는 고품격 문화예술공연으로 평양 남북정상회담 1주년을 기념해 한반도의 평화를 기원하는 의미를 담은 <Let’s DMZ>의 일환으로 열린다.

 

전야제는 경기도 문화예술 확산에 앞장서고 있는 경기팝스앙상블과 브라소닛 빅밴드, 헌터톤즈, 뮤지컬배우 아이비, 카이 등이 출연해 우아한 레트로 재즈의 스윙감과 트렌디한 뉴트로 재즈의 감각적인 흥겨움, 최신팝의 신선함이 빚어내는 조화로움을 전할 예정이다.

 

메인축제의 첫날인 21일에는 경기도립예술단이 자신있게 엄선한 한국무용의 다채로운 무대를 비롯해 방송인 오정연이 진행을 맞고 우주소녀, 크라잉넛, 위일청, 남궁옥분 등이 출연하는 뮤직페스티벌을 진행한다.

 

22일에는 지역 가수왕을 뽑는 시민 참여형 노래경연 프로그램인 천일홍 노래자랑이 개그맨 김종석의 사회와 설운도, 성용하, 강승연, 한여름 등 유명 초대가수의 축하공연과 불꽃퍼포먼스와 함께 관람객들에게 풍성한 볼거리를 선사한다.

 

이와 함께 사회복지박람회, 전국 어린이 그림대회, 문화예술 어울림마당 공연, 천일홍 전국 사진공모전 등 각종 문화행사와 군 장비 전시, 체험프로그램 등 다채로운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관람객을 맞을 준비를 하고 있다.

우서연 기자 (news8255@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